버스 애정행각 논란 "공공장소는 사적인 곳 아냐 VS 나에게 신경 꺼줘" - 위키프레스

2014.11.01 토요일 
뉴스홈 > 뉴스 > 사회

버스 애정행각 논란 "공공장소는 사적인 곳 아냐 VS 나에게 신경 꺼줘"

트위터로 보내기페이스북으로 보내기미투데이로 보내기   2012년05월17일 06시39분
글자크기 기사내용 이메일보내기 뉴스프린트하기 뉴스스크랩하기
버스 애정행각 논란과 관련, 공공장소 에티켓에 대한 네티즌들의 찬반 공방이 치열해지고 있는 양상이다. 

16일 한 포털사이트 게시판에는 '버스 애정행각, 못 봐주겠다'라는 제목과 함께 사진 한 장이 게재됐다. 

사진 속에는 젊은 남녀 커플이 버스 안에서 애정행각을 벌이고 있는 장면이 담겨있고, 다른 승객들은 민망한 듯 고개를 숙이거나 창문으로 고개를 돌리는 등 모르는 척 하고 있다. 

사진 게시자는 "아침에 도서관 가는 버스인데, 한 커플이 맨 뒷자리에 앉더니 뽀뽀를 하기 시작했다"며 사진을 찍은 경위를 설명했다. 

그는 "남자가 여자의 목을 격하게 꺾고 심한 소리를 내며 스킨십을 했다"며 "한 중년 여성이 자리를 옮기는 등 눈치를 줬으나 아랑곳 하지 않았다"고 폭로했다. 

이어 "한 마디 하는 대신 사진을 찍었다"면서 불쾌함을 감추지 않았다. 

공공장소에서의 애정행각은 사실 오래전부터 논란거리가 되어 왔는데, 이번 사건으로 네티즌들 사이에서 논란이 재점화 되고 있다. 

공공장소 애정행각에 찬성하는 이는 "외국은 개방됐다. 서양권 문화에서는 상관하지 않는다" "타인의 사생활을 너무 방해한다. 이정도는 강한 스킨십이긴 하지만, 지나치진 않다" "젊은이들의 문화도 존중하라" 등의 주장이다. 

이에 대해 "공공장소는 사적인 장소가 아닌만큼 자제해야한다" "한국은 동양권 문화다. 문화가 아무리 섞이는 속성이 있다 하더라도 각각의 특성은 고려해야한다" "서양은 개방됐다기 보다는 개인화된 것일 뿐, 그들의 문화가 더 가치있는 건 아니다" 등의 의견으로 반박했다. 
관련기사가 없습니다
박성제 (park@wikipress.co.kr) 기자 
이기자의 다른뉴스보기
사회섹션 목록으로
 이 기사에 대한 의견 남기기
 grim (2012-05-25 14:32:39)    61   32  
해보긴 했어. 테니스장에서 벤치에서 ???
치마입고 내 위에 앉게 해서 해봤지.
어찌나 어색하던지...
역시 한국인에겐 무리..
하지만 그 스릴은.
 관찰사 (2012-05-18 08:21:58)    52   59  
버스가 그들에겐 이불속 같이 보였나 보다. 청춘남여가 갑자기 불이붙었다 이것인데 감정조절이 안되어서 실수를 했다. 감정조절이 잘 안되는 사람은 조심해야 한다. 갑자기 화가 나면 큰일을 낼 수도 있다.
 가치관 (2012-05-17 11:27:06)    66   28  
나 이외의 모든 사람이 불편해 하는 행동은 타인의 권리를 침해하는 행위이다. 가치관의 공유가 되기 어려운 장소에서는 특히나 조심해야한다. 외국에서 한다고 여기서도 할 수 있다는 생각은 제발 좀... 아직도 불편해 하는 사람들이 주변에 많다는것을 잊지마세요.
 나그네 (2012-05-17 09:00:03)    60   39  
외국은 개방됐다 서양권문화에서는 상관하지 않는다 그럼 대한민국이 서양권 문화인가 왜 안좋은 문화만 따라갈려 하는가 공공장소에서 과도한 스킨쉽은 민망함과 불쾌함을 줌니다 할려먼은 안보이는데서 하든지 년놈들 주딩이를 찠어버리지...
 대담함 (2012-05-17 08:58:19)    63   28  
대중교통에서 대중의 시선을 의식하지 않는 사람을 대중의 인터넷이 보호해줄 의무가 있을까? 이거 대중에 올린 사람에게 찬성한다. 좀 더 핫한 거 있으면 더 좋다. 더 다양한 곳에 올려도 될 듯...
 헐.. (2012-05-17 08:53:27)    57   51  
외국은 개방됐으니 상관하지 말라고?? 그럼 외국가서 그리 하던지.. 여긴 한국이라고..
그리 하고 싶으면 모텔을 잡아 이것들아.. ㅉㅉ
 파렴치범소탕팀장 (2012-05-17 08:42:45)    61   39  
이런 행동들이 사랑하는 사람에 대한 적극적인 사랑의 표현이라며, 주변이 막혀있거나 또는 어둡거나 하면 했었는데 요즘보면 너무과하단 생각이 많이듭니다. 추해보이기도하고요. 어느정도는 타인은 의식하는 배려가 우선 되어야 한다고 생각 합니다. 공공장소에서의 행동은 청소년교육에도 문제가 될 수있고 경범죄 적용 등 제도가 필요합니다.
 계백 (2012-05-17 08:41:02)    55   76  
차라리 SEX를 하지~그래~~내눈에 보이면 욕 디져라 할것이다~안통하면 주먹날아간다~~개들은 아무데서나 하긴하더라~
 부일 (2012-05-17 08:38:10)    56   44  
신고하면 경범죄 처벌해야 ,,미풍양속을 해치는 건
 이정대 (2012-05-17 07:03:51)    95   67  
우리는 고유한 미풍양속이 잇다. 타인을 배려하는 것이다. 서구의 잘못된 문화는 배격하고 걸러내야한다
이름 비밀번호
 32371628  도배방지키 입력
[1]
다음기사 : 비아그라 복제약 전쟁 개시···특허만료에 가격도 1/3로 낮아질 듯 (2012-05-17 07:34:57)
이전기사 : 서울 시내버스 협상 최종결렬···18일부터 무기한 총파업 (2012-05-17 05:31:10)
반값등록금 ...
"경제적 능력에 관계없이 공부할 능력과 ...

회사소개 개인정보보호정책 이용약관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공지사항
상호명: 위키프레스 | 전화: 02-514-3987 | 주소: 서울특별시 강남구 논현로 637 민영빌딩 6층 | 등록번호: 서울특별시 01609 | 등록일: 2011.05.06 | 발행인: 한상천 | 편집인: 정영진
위키프레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 보호를 받으며, 무단복제 및 복사 배포를 금합니다. Copyright(c) 2014 위키프레스 All rights reserved.